기업마케팅

기사입력 2018.05.14 14:22 조회수 23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언- 고객은 왕이다 라는 말을 수없이 많이 듣고 있지만 실제로는 왕이 아니라 하인취급 받는 경우도 종종 일어납니다. 그런데  더욱 놀라운  사실은  이러한  일들이  아주작은 규모의 점포

에서만 아니라 세계적인  규모의  기업들에서도  때때로 발생한다는  사실입니다  멏가지  사례를 소개합니다.                         실패사례1 알뜰주부인 c씨는 생활비를 아끼고자   집인근의 세탁소대신  조금 멀지만.  최근에  오픈한. 세탁편의점에 양복5벌과 바바리코트를.  맡겨  비용을 많이 절역하게 되었습니다   몇일후에  세탁물을. 배달받고보니.  양복은 괜찮았는데.   바바리가. 다림질이.  엉망이었습니다.  다시맡긴지. 열흘이 넘었는데도. 배달이되지 않았습니다 할수없이 직접가서.   찿아오고. . 이제는 다른 세탁소를 거래하게 되었습니다. 이세탁편의점은. 고객필요에 소홀하므로. 스스로 찿아왔던.  고객을잃게된겄입니다.                                                                실패사례2. 최근에 미국스타벅스 커피매장에서. 미리주문을하지 안했다하여. 흑인고객에게.  화장실비번을.  알려주지않은 사건은. 미국의.  많은 소비자들의.  분노를 사게되었고 스타벅스의. . 죄고경영자가. . 당사자들에게 정중한 사과를하였고.  전매장직원들에게.   하루서비스 교육을 실시하는. 일이. 있게되었습니다.   스타벅스는. 그 브랜드에 걸맞지않는 직원의 불친절한 행동때문에 회사 이미지에 먹칠을하고. 비싼 대가를.   치른겄입니다.                                                                           성공사례1 광고영업사원인. H씨는. 중고자동차매매 사장인 고객에게. 버스에 광고를.  내주고 있는데.  그는 틈틈히  광고상태에. 하자거없는지.   철저히 살피는데. 하자가있으면 지체없이.  해주고있습니다  때로는.  버스가 새차로 교체되고. 바로광고가.   붙여지지않는.  경우가있을때에도. . 회사에 즉시 조치를. 취해주고있습니다. . 따라서 고객은 이영업사원을.   신뢰하고. 그덕분에.   3넌연속 재계약에. 성공할수 있었습니다. 이 영업사원은.  장기고객들은 마치 자기에게.    연금주는것과 같은  고마운 분들이라며. 철저한 고객관리를. 엉업신조로 삼고있습니다.                                                                               성공사례2. 그동안 가전 .반도체 .스마트폰 개발로 세계적인 혁신기업으로.  우뚝선 삼성전자가. 스마트폰s8모델의 밧데리폭발사고로. 뜾하지않던. 위기를. 맞게 되었을때 회사경영진은. 소비자우선과. 품질제일주의정신에따라 문제가되었던.  모델전채제폼을.   페기조치하였습니다 그후에. 개선된. 새로운모델. s9를출시. 하게되었는데. 최근의 소비자리포트지. 평가에서1-5위를. 휩쓰는쾌거를 이루게되었습니다. 경재사였던.   애플사는1가지모델이6위에 평가 되었을 뿐입니다.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의 신뢰를. 회복하게. 되었고.   그결과 1분기도 최고의실적을. 경신하게. 되었습니다.                                                                    결론 :이몇가지 사례를. 통해서 배울수있는 점은 고객은 정직하기때문에 작은 서비스에  감동을하고  또  작은 불만에 등을  돌릴수 있다는  사실입니다  또한 문제가 발생한다면. 신속한  조치를할때  가래로막을거 호미로  막을수있다는 사실입니다. 고객은 왕이다.  정직이 최선의 정책이다 . 라는말은. 우리 모두가. 다시 음미해  불만한 격언입니다(종)

 

[이기자 기자 lee@report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소비자보호신문 & cp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